역병

간단일기

원형의 것으로부터 일어나기 시작했을몇 개의 가닥들이였을지 그것의 분화여부는 알 수 없으나'어떠한 길을 걸어왔느냐고' 물을 수는 있었다.집 앞을 나서니 그제와 같았던 차량이 대로변에놓여져 있었으며, 버스 전광판의 대기 숫자는 7분을향해 가로 지르고

[시] 2018년 여름은 덥고 비가 많이 왔다

2018년 장마 어느 날이었고 세상이 온통 축축하던 날 우리는 건조하게 이별했다. 돌아가는 차안에서 우리는 어항에 갇힌 물고기 같았다. 서식지가 다른데 예쁘다고 한데 넣어놓은 것처럼.

빗방울이 차창을 오른다물고기가 된 것 같아발수코팅해서 그래다르게뻐끔거린다나는 잘못된 애인으로 조수석에 앉아 있다안전벨트의 기울기는 완벽하고평행한다빗방울이 좀 더 부지런히 차창을 오른다바닷 속 조약돌 본 적 있어입술을 열 때마다 기포가 터

검색

사업자번호: 783-81-00031

통신판매업신고번호: 2018-경기광주-1339

경기도 광주시 경충대로 1422번길 42 204-501

문의: idpaper.kr@gmail.com

도움말 페이지 | 개인정보취급방침 및 이용약관

(주) 이드페이퍼 | 대표자: 이종운 | 070-8648-143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