볶은 멸치의 추억

옛 동료의 아스라한 추억

전에 다니던 회사에 엄청 마른 남자가 있었다.유독 작은 키에 지독히 마른 몸. 그리고 회갈색 피부.유희열이 병든 차인표라면, 그 사람은 병든 유희열이었다.비슷하게 마른 남자 둘이서 늘 짝지처럼 붙어 다녔는데어느 날 둘이 다니는 뒷모습을 보고문득 한 명은 국물 멸치, 좀

경석이 많이 컸네

핸드폰 번호 전 주인이었던 경석이

내가 쓰고있는 핸드폰 번호 전 주인이었던 경석이.핸드폰 뒷자리가 둘다 생일이었다는 이유로나는 까닭없이 남성 온라인 쇼핑몰에서 생일축하 문자도 받고,군인이었을땐 나라사랑 카드 문자도 받고,새벽녘에는 외로운 경석이 친구들에게 밤중 전화와 프사는 여친이냐는 카톡도 많이 받았

검색

사업자번호: 783-81-00031

통신판매업신고번호: 2018-경기광주-1339

경기도 광주시 경충대로 1422번길 42 204-501

문의: idpaper.kr@gmail.com

도움말 페이지 | 개인정보취급방침 및 이용약관

(주) 이드페이퍼 | 대표자: 이종운 | 070-8648-1433